한국교육일보
교육일반
애리조나내학 연구: 핸드 드라이어, 종이 타올과 손 위생 효과 동일
황은아  |  keilbo@keilbo.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20.09.16  21:39:57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애리조나내학 연구결과 핸드 드라이어가 종이 타올과 손 위생 효과가 동일한 것으로 밝혀졌다. 이는 WHO와 CDC의 권고사항과 맥락 일치한다

미국 애리조나 대학(University of Arizona)이 2년간의 철저한 조사를 거쳐 ‘핸드 드라이어와 종이 타올의 손 위생 효과 비교: 비판적 논문 고찰(Comparison of electric hand dryers and paper towels for hand hygiene: a critical review of the literature)’ 보고서를 발간했다.

애리조나 대학은 핸드 드라이어와 종이 타올 중에 어느 쪽이 더 위생적이고 안전한 손 건조 방식인지 밝히기 위해 이미 발표된 연구자료와 새로운 보고서, 온라인 콘텐츠를 망라한 모든 데이터를 모아 조사를 수행했다. 연구진은 종이 타올이 핸드 드라이어보다 더 안전하고 위생적이라는 세간의 인식은 대게 그릇된 인식이며 근거가 없다고 결론내렸다.

과학적 연구 결과에 따르면 핸드 드라이어로 손을 말리든 종이 타올로 말리든 안전성이나 건강 측면에서 효과는 동일했다. “손을 자주 씻고 종이 타올이나 따듯한 에어 드러이어로 말려야 한다”는 세계보건기구(WHO)의 권고나 “종이 타올과 핸드 드라이어 모두 효과적인 손 건조 방식”이라는 질병통제예방센터(CDC)의 보고서와 맥을 같이하는 연구 결과다.

연구진은 논문과 이미 발표된 연구자료 293건을 검토했다. 그 중에서 충분한 과학적 증거 없이 권고를 내리거나 검토 기준을 충족하지 못한 270건은 제외했고, 나머지 23건으로 조사를 수행했다. 샘플 규모와 방법론, 데이터 품질 등의 여러 요소와 현실 세계를 반영하는지 여부를 검토 기준으로 삼았다.

조사 결과에 따르면 마요 클리닉(Mayo Clinic)의 ‘4가지 손 건조 방식의 박테리아 제거 효과: 무작위 시험(Effects of 4 Hand-Drying Methods for Removing Bacteria From Washed Hands: A Randomized Trial)’이 가장 높은 평가를 받았다. 마요 클리닉은 논문을 통해 “종이 타올과 핸드 드라이어로 손을 건조시킬 때 사라지는 박테리아 수는 차이가 없었다”고 설명했다. 또 시험 조건이 현실적이라는 평가를 받은 논문은 3건에 불과했고, 핸드 드라이어 방식이 인간의 건강에 어떤 부정적인 영향을 미친다고 밝힌 보고서는 1건도 없었다.

각각의 논문은 나름의 평가를 통해 ‘우수’ 손 건조 방식을 밝혔지만, 그 ‘우수’의 정의가 박테리아 제거 효능, 환경 오염 가능성, 생태학적 혹은 비용 편익, 소음 등 제각각이었다. 켈리 레이놀즈(Kelly Reynolds) MSPH 박사는 “지금까지 어떤 건조 방식이 ‘우수’한 방식인지 검토한 연구는 없었다”며 “어느 한 가지 손 건조 방식이 다른 방식보다 더 위생적이고 안전하다고 말할 수 있는 실증적 데이터는 발견할 수 없었다”고 설명했다.

코로나19로 인해 손 위생이 언론의 주목을 받고 있다. 레이놀즈 박사는 “언론은 흔히 선정적인 문구로 헤드라인을 장식한다”며 “때로는 연구 결과를 지나치게 일반화하거나 과장한 헤드라인으로 사람들의 이목을 끌려 한다”고 지적했다. 이어 “이런 헤드라인을 읽은 미디어 소비자들이 여론에 영향을 미쳐 결론이 왜곡돼는 결과가 발생한다”고 덧붙였다.

윌리엄 개그넌(William Gagnon) 엑셀 드라이어(Excel Dryer) 마케팅 및 영업 부문 부사장은 “제대로 손을 씻고 건조하는 일이 대단히 중요한 지금과 같은 시기에 종이 타올만 추천하는 것은 무책임한 처사”라며 “핸드 드라이어는 손을 완벽하게 건조시킬 수 있는 효과적인 방법이며 코로나19와 같은 세균의 확산을 막을 수 있는 가장 좋은 대비책”이라고 말했다.

애리조나 대학 연구진은 특정 변수를 통제하고 현실 세계에 맞는 시나리오를 적용함으로써 앞으로 핸드 드라이어 방식으로 인해 발생하는 오염과 경과 사이의 관계를 규명할 필요가 있다고 지적했다.

윌리엄 개그넌 부사장은 “코로나19 가이드라인과 경제활동 재개 계획의 일환으로 신뢰할 수 있는 결과가 도출되길 기대한다”며 “선정적인 뉴스 기사와 ‘낚시성’ 헤드라인은 핸드 드라이어와 위생 전반에 근거 없는 불안을 키웠다”고 말했다. 이어 “진실을 밝혀 준 애리조나 대학 연구진에게 감사드리며, 이번 조사 결과를 계기로 핸드 드라이어에 대한 오해와 낙인이 사라지길 기대한다”고 덧붙였다.

황은아  keilbo@keilbo.com

<저작권자 © 한국교육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황은아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가장 많이 본 기사
1
서울대 공대, 신양공학학술상에 6인 선정
2
좋은땅출판사, ‘인문학이 들려주는 트레이딩 원리’ 출간
3
서울대 건설환경공학부 김민규 박사과정생, APSSRA2020 국제학술대회 학생우수논문상 수상
4
국민독서문화진흥회, ‘제29회 전국고전읽기백일장대회’ 본선 개최
5
한국보건복지인력개발원, 뉴노멀 시대 사회복지분야 교육혁신 토론회 개최
6
경복대학교 의료미용학과, 밸런스워킹PT다이어트지도사 자격 과정 진행
7
아주대학교 기업지원센터, 2020년 스마트제조산업 취업연수생 모집
8
한국직업능력개발원 “직업계고 학점제, 학과 벽은 낮추고, 학생 선택은 늘리고”
9
성북구 어린이 한 책, 3288명 어린이의 직접 투표로 선정
10
해운대문화회관, 5일간 빠지는 재즈 선율 ‘해운대재즈페스티벌’ 개최
사시발행사회장인사말조직도에듀케이션 플랜찾아오시는길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종로구내수동72번지 경기도파주시청송로268  부산경남취재본부:부산해운대구우동마린시티3로 51
충청북도 청주시 상당구 용담동 1633  광주광역시 서구 하정동 12-17번지 금호월드
發行人·編輯人:許自潤  |  등록번호 : 京畿 아 50578  |  청소년보호책임자 : 허자윤
webmaster@keilbo.com  Copyright © 2012 한국교육일보. All rights reserved.
서울대 공대, 신양공학학술상에 6인 선정  ㆍ좋은땅출판사, ‘인문학이 들려주는 트레이딩 원리’ 출간  ㆍ서울대 건설환경공학부 김민규 박사과정생, APSSRA2020 국제학술대회 학생우수논문상 수상  ㆍ국민독서문화진흥회, ‘제29회 전국고전읽기백일장대회’ 본선 개최  ㆍ한국보건복지인력개발원, 뉴노멀 시대 사회복지분야 교육혁신 토론회 개최  ㆍ경복대학교 의료미용학과, 밸런스워킹PT다이어트지도사 자격 과정 진행  ㆍ아주대학교 기업지원센터, 2020년 스마트제조산업 취업연수생 모집  ㆍ한국직업능력개발원 “직업계고 학점제, 학과 벽은 낮추고, 학생 선택은 늘리고”  ㆍ성북구 어린이 한 책, 3288명 어린이의 직접 투표로 선정  ㆍ해운대문화회관, 5일간 빠지는 재즈 선율 ‘해운대재즈페스티벌’ 개최  ㆍ인천창조경제혁신센터, ‘2020년 예비창업패키지 비대면 분야’ 발대식 및 역량강화교육 개최  ㆍ환경부, ‘2020 온라인 환경일자리 박람회’ 개최  ㆍ건국대 언론홍보대학원, 2021 전기 신입생 모집  ㆍ서울시, 전국 최초 모든 중․고교 신입생에 30만 원 '입학준비금'  ㆍ중국 비즈니스 인재 양성 교육, ‘더 차이나’ 저자 박승찬 교수 특강으로 큰 호응  ㆍ좋은땅출판사, ‘엄마랑 아들이랑 마인크래프트 코딩 싹쓸이’ 출간  ㆍ‘2020 연세로 스타트업 페스티벌’ 개최  ㆍ백제예술대학교 방송연예과, ‘2020 대한민국청소년스타페스티벌’ 개최  ㆍ국립중앙청소년수련원, 충북·대전지역 찾아가는 청소년활동 운영  ㆍWISET, 2020년 ‘여성과학기술인 R&D 경력복귀지원사업 예비 복귀자 교육’ 완료